인간 염기서열 대부분은 쓰레기가 아니다

2003년 인간 DNA 염기서열이 처음 밝혀진 이후, 과학자들은 ENCODE(Encyclopedia of DNA Elements) 프로젝트를 시작했습니다. 30억개가 넘는 인간 DNA 염기서열에서 기능이 있는 모든 부분을 찾아내는 것을 목표로하고 있습니다.

몇 일전 첫 번째 연구성과를 발표했는데 결과가 놀랍습니다. 그동안은 단백질 합성을 부호화하는 부분은 전체 DNA 염기서열 중 1~2% 이고 나머지는 기능이 없는 쓰레기(junk)로 알려졌는데, 이번 연구 결과에서는 이 쓰레기 부분의 대부분(80%)이 유전자 발현을 조절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또한 전체 염기서열의 75% 정도가 RNA로 전사될 수 있다고 합니다.

이제 유전학과 분자생물학 교과서를 다시 써야겠습니다.

한겨례신문 기사 – 유전자 포함안된 ‘쓰레기 DNA’ 알고보니 질병 관장

뉴욕타임스 기사 – Bits of Mystery DNA, Far From ‘Junk,’ Play Crucial Role

위키피디아 – ENCODE Project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