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론자가 종교에서 배울 점

일상적인 주제에 대한 철학적 해석으로 유명한 알랭 드 보통(Alain de Botton)이 신세대 무신론에 대해서 이야기한 TED 강연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종교란 철지난 유행 쯤으로 여기는 시대이지만, 종교가 교리를 전파하는 강력한 도구들을 생각하면 그냥 무시해버리기에는 매우 아깝다고 주장합니다. Botton의 말대로 종교의 교리가 싫다고 CNN과 월마트 울리타 안에서 살아야할 필요는 없겠죠.

Botton은 종교에서 본 받을 점으로 다섯 가지를 이야기합니다.

  1. 반복: 한번 설명했다고 영원히 기억하리라고 보는 것은 당치도 않습니다. 반복은 기억을 위한 필수 조건입니다.
  2. 주기적 일깨움: 특정 날짜를 지정하고, 그 날에 관계된 중요한 사실을 다시 반복해서 일깨웁니다.
  3. 동조의 표현: 단순히 듣는데 그치지 않고 호응하는 표현을 밖으로 냅니다.
  4. 몸쓰기: 신체를 이용한 행위를 함으로써 특정 사실을 몸으로 기억합니다.
  5. 조직: 혼자서하지 못하는 큰 일을 이루기 위해서는 사람들을 조직화해야합니다.

이 중 네 가지가 ‘기억’에 관한 것입니다. 종교는 ‘기억’을 ‘관리’합니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