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수정란 세포 하나에서 복제와 분화를 반복해 100조 개의 세포가 모여 하나의 사람이된다. 그 세포들도 오래살지 않아 하루에 1000억 개의 혈액 세포가 죽고 새로운 세포가 그 자리를 대신한다. 그 속에 사람 찾을 수 없고 잠시 스쳐지나가는 無常한 원소들이지만, 이 들이 모여 해가 뜨고 꽃이 피며 아이가 태어난다.

북풍한설에 76년 같이 살아온 연인의 스러짐을 남은자가 슬퍼한다.

님아, 그 강을 건너도 세상의 찬란함을 잊지마오.

一切有爲法 如夢幻泡影 如露亦如電 應作如是觀

(세상의 모든 연기적 존재가 꿈과 같고 환상과 같으며 거품과 같고 그림자와 같으며 또한 천둥과 같고 번개와 같으니 마땅이 이와 같이 보라 – 금강경)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